최종편집 : 2020.4.3 금 14:37 전체기사 l 기사쓰기 l 자유게시판 l 기사제보 l 구독신청 l 광고안내 l 회사소개
> 뉴스 > 경제·CEO
     
드론 활용한 스마트 방제의 새 장을 열다
2019년 11월 06일 (수) 02:46:58 김정은 기자 kje@newsmaker.or.kr

언제부턴가 농촌에서도 인력이나 수동식 기계 작동 방식이 아닌 자동화된 기계나 도구, 로봇 등이 등장하면서 농촌 사회를 변화시키고 있다. 실제 일부 지역에서는 풀 베는 로봇이 들어와 농촌 인손 덜기에 큰 몫을 하고 있다.

김정은 기자 kje@

농업 농촌 발전에 일익을 담당하는 농촌진흥청이 최근 농작물 병해충 방제에 무인항공기(드론)의 이용이 크게 늘어남에 따라 무인항공방제용 농약등록시험 기준을 개선했다고 밝혔다. 드론을 활용한 무인항공방제로 농작물 재배 농가의 노동력 감소는 물론, 농가 소득도 크게 증가될 것으로 기대되면서 농가에 큰 보탬이 될 것으로 보인다.

▲ 김성철 대표

첨단산업 기술을 현장에 맞도록 혁신 개발
병해충 방제, 이제는 첨단기술이 접목된 스마트방제로 안전하고 편리하게 방제하는 이른바 스마트방제의 시대이다. 최근 주목을 받고 있는 ㈜NH대풍은 드론을 이용한 축사와 비닐하우스의 차열재와 차광재 도포 및 농약방제와 산림방제 항공촬영과 차광재 도포 실무자 육성교육, 산업용 드론 연구와 제조 판매 등 드론을 이용한 다양한 사업을 운영하고 있는 곳이다. 김성철 ㈜NH대풍 대표는 “드론 차열재 도포, 논·밭 농약살포, 소먹이 라이그라스 살포, 드론제작, 수리, 드론방제실무자 교육 등을 하고 있다”면서 “첨단산업 기술을 현장에 맞도록 혁신 개발 도입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일반적으로 드론을 활용한 방제는 농약살포를 가장 먼저 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