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7.24 수 16:17 전체기사 l 기사쓰기 l 자유게시판 l 기사제보 l 구독신청 l 광고안내 l 회사소개
> 뉴스 > IT과학·의학
     
수술 없이 약물만으로 척추질환 치료한다
연세신경외과 척추관절통증 클리닉
2010년 10월 06일 (수) 08:16:22 황인상 전문기자 his@newsmaker.or.kr

최근 연세신경외과 척추관절통증 클리닉이 주목을 받고 있다. 연세신경외과는 ‘척추디스크는 수술을 해야 한다’는 고정관념을 깨고 비수술적인 치료로 척추디스크를 치료할 수 있다는 인식을 심어주고 있다.

   
▲ 신명주 원장
척추관절통증에 비수술적 치료를 시행해 환자들에게 좋은 호응을 얻고 있는 연세신경외과는 척추질환중에도 척추디스크, 척추관협착증에 비수술적인 치료를 도입해 지긋지긋한 허리통증, 다리저림, 시림, 발바닥통증을 제거해 환자들이 통증으로부터 벗어날 수 있도록 노력해왔다.

경막외 신경성형술로 환자들의 부담감 줄여
지난 수년 간 경막외 신경성형술로 척추, 관절 통증에 시달린 환자들을 치료해온 연세신경외과가 최근 자가혈장척추인대재생치료를 복합적으로 시행해 치료는 물론 치료 후에도 재발의 가능성을 줄여 화제가 되고 있다. 신명주 원장은 “경막외척추신경성형술은 방사선 영상장치를 보면서 주사 바늘이 달린 지름 2mm, 길이 40~50cm의 특수 카테터를 통증의 원인이 되는 부위에 집어넣어 고정시킨 후, 3회에 걸쳐 고농도 식염수 등의 약물을 주입해 통증을 유발하는 염증과 부종, 흉터 등을 없애는 치료법”이라고 설명했다. 시술시간이 20분 정도에 불과한 이 치료법은 국소마취로 시술하기 때문에 시술 후 이른 시간 안에 일상생활로 복귀할 수 있어 환자들의 부담감은 줄이면서 편의성을 크게 높였다. 현재 미국에서도 이미 디스크나 척추관협착증, 척추수술 후에도 지속되는 급, 만성 통증을 해소시키는 방법으로 이 시술법이 널리 이용되고 있다. 신 원장은 “전신마취나 수술이 필요 없이 수술에 두려움을 갖는 환자나 다른 질환을 앓고 있어 수술이 불가능한 환자에게 특히 효과적”이라고 덧붙였다. 연세신경외과에서는 최근 척추신경성형술을 시행한 후 재발을 방지하기 위해 자가혈장척추인대 재생치료를 추가적으로 시행하여 복합적으로 척추질환을 치료할 수 있도록 치료 프로그램을 운영해 환자들에게 좋은 결과를 얻고 있으며 관절통증 환자들 중에서 오십견, 무릎관절증에서도 수술하지 않고 관절통을 치료할 수 있는 PRP prolotheraphy를 시행해 통증치료에 좋은 결과를 얻고 있다. 신명주 원장은 “지난 2006년부터 2010년 7월까지 디스크 및 척추관협착증 등 척추질환 환자 2000여 명을 대상으로 수술 없이 약물만으로 척추질환을 치료하는 ‘척추신경성형술’을 시행한 결과 80.2%의 환자에서 통증이 크게 줄었다”고 최근 밝혔다. 이미 척추수술을 받은 환자 가운데서도 통증이 지속되는 ‘척추수술 후 통증 증후군’ 환자에서도 ‘척추신경성형술’이 통증을 줄이는데 매우 효과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 신명주 원장은 “경막외척추신경성형술은 방사선 영상장치를 보면서 주사 바늘이 달린 지름 2mm, 길이 40~50cm의 특수 카테터를 통증의 원인이 되는 부위에 집어넣어 고정시킨 후, 3회에 걸쳐 고농도 식염수 등의 약물을 주입해 통증을 유발하는 염증과 부종, 흉터 등을 없애는 치료법”이라고 설명했다

경막 외 내시경 시술로 80%의 환자가 통증 감소
   
신명주 원장은 “요즘 현대인들은 대부분의 시간을 앉아서 활동함에 따라 통증을 호소하게 되고 남녀노소 가릴 것 없이 누구나 통증을 겪을 수 있다”면서 “허리 및 관절에 통증이 올 때 건강상 문제가 있다는 신호로 볼 수 있다. 때문에 허리 통증이 있을 때는 특히 주의를 해야 한다. 통증을 느낄 때에는 적절한 치료방법을 찾아 간편하고도 효과적인 치료를 통해 초기에 원인을 해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연세신경외과는 지난 2006년에 설립되어 현재까지 눈부신 발전을 거듭해오고 있다. 2010년 말 오픈 예정인 100병상 규모의 척추관절전문병원인 ‘연세 베스트병원(가칭)’을 준비 중인 연세신경외과는, 신경외
   
▲ 2010년 말 오픈 예정인 100병상 규모의 척추관절전문병원인 ‘연세 베스트병원(가칭)’을 준비 중인 연세신경외과는, 신경외과 4명, 영상의학과 1명, 마취통증의학과 1명으로 총 6명의 대학교수 출신의 의료진들로 구성될 예정이며, 최신의 의료장비인 MRI, CT, PACS, OCS 등 환자들이 편하게 치료받을 수 있도록 One Step 진료 및 치료를 준비 중에 있다
과 4명, 영상의학과 1명, 마취통증의학과 1명으로 총 6명의 대학교수 출신의 의료진들로 구성될 예정이며, 최신의 의료장비인 MRI, CT, PACS, OCS 등 환자들이 편하게 치료받을 수 있도록 One Step 진료 및 치료를 준비 중에 있다. 한편 최근 연세신경외과에서는 척추신경을 둘러싼 경막 바깥쪽으로 내시경을 넣어 염증이 심한 부위를 직접 보면서 치료하는 ‘경막 외 내시경 시술법(꼬리뼈 내시경 삽입술)’도 시행되고 있다. 이 방법은 꼬리뼈를 통해 척추 사이의 공간으로 내시경을 넣기 때문에 신경 주변 조직을 다치지 않으며 치료 효과도 매우 좋다. 신명주 원장은 “척추관절통증클리닉이 지난 2006년 12월~2010년 7월 디스크와 척추관협착증 등 척추질환자 500여 명에게 경막외 내시경 시술법(꼬리뼈 내시경 삽입술)을 시행한 결과, 80%의 환자에서 통증이 크게 줄었다”고 밝혔다. 이러한 시술의 효과를 인정받아 연세신경외과는 한국경제신문, 한경닷컴, 한국경제TV, 한경비즈니스에서 주최하는 소비자가 뽑는 <2010 메디컬 코리아 대상>에서 척추관절 전문병원 대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두기도 했다. 신 원장은 “믿을 수 있는 정확한 진단과 확실한 치료, 편안한 환경에서 통증으로 인한 고통에서 해방되어 모든 사람이 아프지 않는 그날이 올 수 있도록 최선의 진료와 서비스를 약속드린다”고 포부를 밝혔다. NM

황인상 전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메이커(http://www.newsmaker.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1)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Spike
(94.XXX.XXX.214)
2012-01-15 06:04:50
xvkFBydTQttcTxGD
Holy concise data baatmn. Lol!
전체기사의견(1)
뉴스메이커About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법인명: (주)뉴스메이커 | 제호: 뉴스메이커 | 월간지 등록번호: 서울 라11804 | 등록일자: 2008년 1월 21일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서울 아 54731 | 등록일자: 2023년 03월 8일 | 발행인: (주)뉴스메이커 황인상 | 편집인: 황인상
우)110-999 서울특별시 종로구 신문로1가 163 광화문오피시아빌딩 14층 뉴스메이커 | 전화 : 02-733-0006 | 팩스 : 02-733-0009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상호
뉴스메이커는 (주)뉴스메이커에서 발행하는 시사종합월간지로서 특정언론과는 전혀 무관한 완전한 자유 독립 언론입니다.
뉴스메이커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뉴스메이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maker.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