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7.24 수 16:17 전체기사 l 기사쓰기 l 자유게시판 l 기사제보 l 구독신청 l 광고안내 l 회사소개
> 뉴스 > 컬처·라이프
     
“안견의 예술혼을 세계에 심겠다”
2023년 02월 09일 (목) 11:53:34 차성경 기자 biblecar@newsmaker.or.kr

안견 선생을 정신적 스승으로 모시겠다는 일념으로 20여 년 전 붓 하나 가지고 서산에 정착했다는 박수복 해인미술관장이 지난해 12월 사단법인 안견기념사업회 3대 이사장에 선임됐다.

차성경 기자 biblecar@

국제적으로 루카스 박(Lucas park)으로 알려진 박 이사장은 미국글로벌 옥션 이베이에 작품이 선정되며, 한국을 넘어 유럽 등 미국까지 진출하였을 뿐 아니라 퍼해밍액션퍼포먼스 라는 새로운 미술 장르를 개척 하는 등 동서양을 넘나드는 예술인이다.

▲ 박수복 (사)안견기념사업회 이사장

제2의 안견 꿈꾸며 안견 선생의 세계화
안견기념사업회 3대 이사장으로 선임된 박수복 이사장은 “안견선생의 걸작 몽유도원도에는 우리 인류가 꿈꾸는 이상향 (理想鄕, 유토피아)이 담겨 있다”면서 “영예로운 이사장의 중책을 맡게 된 것은 신이 주신 축복”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1981년 안견기념사업회를 창립 안견기념비와 기념관 건립을 주도한 초대 조규선 회장(전 서산시장), 20여년 간 안견기념사업회를 이끌어 오신 신응식 2대 회장을 비롯한 이사님들과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면서 “앞으로 위대한 안견의 예술혼을 세계에 심는데 앞장서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를 위해 박 이사장은 먼저 국내 시·도지부를 정비하고 미국 LA, 중국 북경, 일본 나라시에 해외 지부를 설치할 계획이다. 아울러 그동안 서산문화재단과 함께 실시하던 대한민국 안견미술대전 등 안견문화제의 모든 사업을 계승 발전시키고, 일본 천리대 중앙박물관에 소장되어 있는 몽유도원도 반환운동도 전개한다. 뿐만 아니라 ‘안견의 날’ 제정, 안견동상 건립, 국내에서 예술인으로서는 유일하게 올리는 안견추모제를 국가제례로 격상시켜 서산을 ‘안견의 도시’로 만들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박수복 이사장은 “현대 예술문화는 온고지신으로 과거로부터 현재를 배우면서 발전해 나가는 것”이라며 “안견 선생은 20세기를 대표하는 화가 피카소(1881-1973)가 태어나기 500여 년 전에 이미 입체파의 방법론을 몽유도원도에 구현하고, 동시대 미술을 통합한 위대한 예술가”라고 찬양했다. 술과 담배를 하지 않고 참선과 명상으로 20년 차도(茶道)생활이 정신을 맑게 해 새로운 영감으로 그림을 그린다는 박수복 이사장은 안견기념관에서 동남쪽으로 3km 떨어진 서산시 지곡면 대요리 날개산 자락 자연속 해인미술관에서 예술혼을 불사르고 있다. “제2의 안견이 되고 싶다”는 박 이사장은 2021 안견학술제 패널로 참여해 안견선생의 세계화를 주장해 눈길을 끌었다. 앞서 박수복 이사장은 안견기념사업회 이사로 활동하다가 이사회에서 만장일치로 선임됐다. 취임식은 2월 중순 서산에서 갖는다.

▲ 안견의 몽유도원도

뛰어난 예술성 인정받은 세계적인 작가로 자리매김
반세기 동안 미술 외길을 걸어 박수복 이사장은 ‘자연, 우주, 인간’이라는 삼위일체 화법으로 카리스마 돋보이는 세계 최초의 ‘퍼해밍액션퍼포먼스’를 대중들에게 선보이며 미술계에 강열한 인상을 심어 주었다. 특히 박 이사장은 명상과 차를 통해 단련된 고도의 집중력을 발휘해 떼지 않는 한 번의 붓놀림으로 그림을 그려내는 ‘일필휘지(一筆揮之) 운필법’으로 모든 차이를 예술이라는 가치 안에 품고 경계를 무너뜨리는 예술에 집중해왔다. 동양적인 기법의 충분한 여백과 힘이 느껴지는 선에 채우는 것을 미학으로 두는 서양화의 기법을 사용해 독특한 조화를 연출하는데 그 위로 보이는 붓의 놀림과 농담이 자유롭고 대담하다. 완성된 작품의 일부를 긁어내서 지우는 기존에 없는 독특한 작업을 통해 작품의 몰입도를 높이고 있는 그는 하나의 콘셉트를 잡으면 그 콘셉트의 작품은 30작품 이상은 하지 않기에 작품의 희소성과 독창적 가치가 뛰어나다. 이러한 예술성을 인정받아 한국뿐만이 아니라 유럽 옥션(ZEZULA), 미국(e-bay)에 이르기까지 글로벌 작가로 자리매김한 박수복 이사장은 국내 현존 작가 중 유일하게 이베이 글로벌 경매에 300억대 작품을 등록한 바 있다.

국내외에서 140여 회의 전시회를 가지며 역량을 발휘해온 박수복 이사장은 행정자치부장관 표창, 국제 참예술 문화예술대상, 대한민국미술대전 양화부문, 대한민국 교육공헌대상 문화예술부문, 아시아스타 마케팅 퍼포먼스 미술대상에 이어 최근 국제미술대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 자랑스러운 서산인상 등을 수상한 바 있다. 국내에서는 4번째로 이베이 경매 한국 대표작가로 선정돼 활동 중인 그는 현재 한서대학교 예술인문경영노블레스 최고위과정 주임교수로 후학 양성에도 힘을 쏟고 있다. NM

차성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메이커(http://www.newsmaker.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뉴스메이커About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법인명: (주)뉴스메이커 | 제호: 뉴스메이커 | 월간지 등록번호: 서울 라11804 | 등록일자: 2008년 1월 21일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서울 아 54731 | 등록일자: 2023년 03월 8일 | 발행인: (주)뉴스메이커 황인상 | 편집인: 황인상
우)110-999 서울특별시 종로구 신문로1가 163 광화문오피시아빌딩 14층 뉴스메이커 | 전화 : 02-733-0006 | 팩스 : 02-733-0009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상호
뉴스메이커는 (주)뉴스메이커에서 발행하는 시사종합월간지로서 특정언론과는 전혀 무관한 완전한 자유 독립 언론입니다.
뉴스메이커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뉴스메이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maker.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