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5.17 화 12:27 전체기사 l 기사쓰기 l 자유게시판 l 기사제보 l 구독신청 l 광고안내 l 회사소개
> 뉴스 > 피플·칼럼
     
복지 사각지대를 없애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
2021년 12월 03일 (금) 23:04:14 윤담 기자 hyd@newsmaker.or.kr

우리나라는 전 세계가 주목할 만한 눈부신 경제성장을 이룩한 나라다. 그러나 돈이 최우선 가치가 되는 사회, 목적 달성을 위해서는 어떤 수단도 용납된다는 인식이 허용되는 사회는 절대 배척되어야 한다.

윤담 기자 hyd@

우리 사회는 가진 자는 더 가지려 하는 생존경쟁에서 살아남기 위해 치열하고 각박한 사회로 치닫고 있다. 배려와 베풂의 미덕이 사라져 가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그러나 아직 희망은 있다. 바로 사람이 그 답이다.

복지 사각지대를 없애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
오늘날 시대가 삭막하고 어렵지만, 함께하려는 생각이 중요하고 그러한 현상이 더해 졌을 때, 더 아름다운 빛과 향기가 날 수 있다. 나눔은 가장 추울 때 어둠속에서 빛을 밝혀주는 촛불 같은 존재다. 최근 주목을 받고 있는 김철석 희망천사운동본부장은 나눔 실천을 위해 재단을 설립하고 겉치레가 아닌 낮은 자세, 섬기는 자세로 진심을 담아 소외이웃에 다가가는 진정한 봉사활동의 선구자다. 자발적으로 자신의 부와 시간을 이웃과 함께 나누는 기부문화야말로 계층과 계층사이의 갈등을 해소하는 진정한 사회통합의 역할을 수행할 수 있다. 우리나라는 경제수준에 비해 국가의 복지투자가 매우 미흡한 국가 중의 하나로 꼽힌다. 우리 조상들의 삶의 방식이기도 했던 ‘나눔’이 우리 사회에 건강히 자리 잡기 위해서는 물질뿐만 아니라 마음도 나누며 나눔의 정신적 가치를 정립하는 것이 필요하다. 나눔을 권하는 사회 분위기 조성도 필요하다.

▲ 김철석 본부장

지난 2008년 법인으로 설립된 희망천사운동본부는 경기 북부지역에 있는 낙후된 장애인시설을 비롯해 소년소녀가장, 독거노인, 조손가정. 차상위계층, 새터민 등을 위한 나눔 활동에 총력을 기울여 왔다. 지난해 4월에는 KT&G 남서울본부와 ‘소외계층 물품 나눔 행사’를 개최하기도 했다. 당시 KT&G 남서울본부는 쌀 300포와 라면 100박스, 생수 등을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희망천사운동본부에 전달했다. 희망천사운동본부 봉사팀원들은 경기 북부지역 소외계층 세대에 방문하여 나눔 행사에 동참했다. 같은 해 9월에도 한국부동산원 의정부지사가 전달한 쌀 150포를 경기 북부지역의 형편이 어려운 이웃에게 선물하며 사회에 따뜻한 울림을 전했다. 김철석 희망천사운동본부장은 “변함없이 소외된 이웃을 섬길 수 있었던 것은 지속적으로 후원해 주시는 분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던 일이다”면서 “KT&G 남서울본부 허철호 본부장, 한국부동산원 의정부지사 최경천 지사장 및 임직원, 우리중앙의원 이종안 원장, 다나의원 이정민원장. 부경공조 심이숙사장께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복지 사각지대를 없애는 데 최선을 다하고 싶다”고 전했다.

맞춤형 요양·돌봄 서비스 제공
경기도 남양주시에서 ㈜예사랑요양원 사무국장으로 재직하고 있는 김철석 본부장은 효도 받지 못하고 돌아가신 부모님을 생각해 힘들고 소외된 노인들에게 맞춤형 요양·돌봄 서비스를 하면서 봉사의 길로 들어섰다고 한다. 지난 2004년부터 경기도 북부 일대 소외계층을 돕던 봉사 단체 ‘희망천사운동본부’를 2008년 (재)희망천사운동본부로 전환하여 경기 북부 지역 차상위 계층과 독거노인, 미자립 장애인 시설, 소년소녀가장, 북한이탈주민, 난치병 환자. 조손가정 등 사회적 약자들을 체계적으로 지원하면서 경기 북부 군부대 정기 위문 공연 활동도 전개했다. 소년소녀가장이면서 희귀난치병을 앓는 환자에게 사비를 털어 지원하는가 하면, 장학금 지원, 해외 의료봉사 등 경기북부와 남양주 지역에서 그의 손길이 닿지 않는 곳이 없을 정도다. 이러한 공로를 인정받아 김철석 본부장은 ‘2021 혁신 리더 대상’ 사회공헌부문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김철석 본부장은 “장학금 혜택을 받았던 학생들이 학교를 졸업하고 취업 후 소액일지라도 자신의 형편껏 희망천사운동본부에 후원을 해 오고 있다”면서 “수시로 독거노인 댁에 방문하여 안부도 묻고 손을 잡고 이야기를 해드리면 어르신이 행복해하신다. 정말 말할 수 없는 보람을 느낀다. 수많은 후원자들 덕분에 희망천사운동본부는 17년 동안 절망에 빠진 어려운 우리의 이웃들이 희망을 향해 나아갈 수 있었다. 남을 섬기는 것은 혼자 할 수 없다. 함께하기에 가능한 것이다. 2021년 11월에는 KT&G 상상펀드와 함께 김장나눔 행사를 통해 취약계층인 어려운 이웃에게 김장김치 500포기를 전달했다. 또한 서울우유협동조합 브랜드전략본부(이규정 본부장)에서 보내준 멸균우유 75BOX 1.800개를 희망천사운동본부는 운영위원들과 함께 경기북부지역 새터민, 독거노인, 차상위계층, 소년·소녀가장, 조손가정, 미자립 장애인시설 등에 골고루 나누어 주었다 코로나19로 인해 예전과 달리 찾아오는 사람도 없고 후원자도 없어 살아가기 힘든 이때에 서울우유협동조합에서 희망천사운동본부를 통해 많은 우유를 보내 주어 큰 힘이 되었다.

서울우유협동조합 브랜드 전략본부(이규정본부장)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후원을 약속했으며 서울우유에서 전달한 우유가 취약계층과 어려운 우리의 이웃들에게 다소나마 힘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희망천사운동본부 운영위원들과 자원봉사자들에게 전하기도 했다.”고 피력했다. 한편 독실한 크리스천이기도 한 김철석 본부장은 2005년 코말선교회를 조직하여 말레이시아, 동남아, 유럽, 중앙아시아, 아프리카 등 오지 마을에 복음을 전파하고 의료 봉사, 우물 파주기, 교회와 도서관 건립 등 선교 사역을 펼쳤으며, 조지아, 북한, 독일, 몽골, 캄보디아, 아프리카 남수단, 말레이시아. 필리핀에서 사역하는 선교사들의 물적·영적 지원에도 혼신의 힘을 기울이고 있다. NM

 

ⓒ 뉴스메이커(http://www.newsmaker.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뉴스메이커About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10-999 서울특별시 종로구 신문로1가 163 광화문오피시아빌딩 14층 뉴스메이커 | 전화 : 02-733-0006 | 팩스 : 02-733-0009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상호
뉴스메이커는 (주)뉴스메이커에서 발행하는 시사종합월간지로서 특정언론과는 전혀 무관한 완전한 자유 독립 언론입니다.
뉴스메이커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뉴스메이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maker.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