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전국
     
LH, 경남지역 건축사 대상 특별공모 진행
지역균형발전 위해 지역건축사 대상으로 밀양부북 A2블록 설계 특별공모 - 30일(목) LH 본사에서 현장 설명회 개최해 참가자격 및 심사기준 등 안내
2019년 05월 26일 (일) 17:09:49 박민선 기자 parkmin2348@daum.net
   
▲ 진주혁신도시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전경(사진=박민선 기자)

(뉴스메이커=박민선 기자) LH(사장 변창흠)는 경상남도에 등록된 지역건축사를 대상으로 밀양부북지구 A2블록(307호) 공동주택설계 특별공모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LH는 변화하는 고객 니즈와 주택트렌드를 공공주택에 반영하고, 설계품질을 높이기 위해 공모를 통해 공공주택 설계사를 선정해 왔다.

또한 ‘신진건축사 쿼터제’ 등 사회적 배려가 요구되는 설계사에게 일부 설계공모 발주물량을 할당하는 공모방식을 도입해 다양한 계층의 공모 참여기회를 보장하고, 중소설계사무소의 성장을 지원하고 있다.

작년에는 울산다운2지구 A-4BL 등 12개 블록(8,815호, 232억원)의 설계공모에 신진건축사 쿼터제가 적용되어 우수한 아이디어를 가진 중소설계사무소들의 설계안이 당선됐다.

올해는 건축서비스 산업의 지역균형발전과 공공기관 이전에 따른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경상남도 건축설계사무소를 대상으로 특별공모를 시행한다.

공모대상은 밀양부북지구 A-2블록 공동주택 기본·실시설계용역이며, 주제는 ‘지역특성을 반영한 아이 키우기 좋은 임대주택’으로 추정설계비는 9억2천4백만원이다.

응모는 5월 27~31일까지 방문신청이나 팩스, 이메일을 통해 신청하면 되며 7월 작품제출 및 심사를 거쳐 입상작을 발표할 예정이다.

또한 오는 30일(목) 14시 LH 본사 공감동에서 현장설명회를 개최해 이번 설계공모에 관심있는 이를 대상으로 공모방법과 참가자격, 설계심사기준 등에 대해 안내할 계획이다.

LH는 2015년 4월 본사를 진주혁신도시로 이전한 것을 계기로 경남지역과 상생하는 공공기관으로 거듭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이번 지역건축사 특별공모도 ‘혁신도시 시즌2’의 일환으로 시행되는 것이다.

서호수 LH 공공주택사업처장은 “지역특성을 반영한 공공주택을 설계할 있도록 경남지역 건축설계사무소의 많은 참여와 관심을 부탁드린다”며, “LH는 공공주택 디자인 및 품질 향상과 더불어 건축서비스 분야의 새로운 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력해 공공기관으로서의 사회적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박민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메이커(http://www.newsmaker.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