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전국
     
창원시, 2019년 주민등록 사실조사...3월 31일 까지
2019년 01월 13일 (일) 03:06:33 박민선 기자 parkmin2348@daum.net

   
▲ 사람중심 새로운 창원(사진=박민선 기자)
(
뉴스메이커=박민선 기자) 창원시(시장 허성무)15일부터 331일까지 76일간 ‘2019년 주민등록 사실조사를 실시한다. 주민등록사항과 실제 거주사실을 일치시켜 효율적 행정 및 주민생활의 편익증진을 위해서다. 

이번에 실시하는 주민등록 사실조사는 주민등록사항과 실제 거주사실 일치여부 확인 거주지 변동 후 미신고자 및 부실신고자 등 조사 복지부 사망의심자HUB시스템에 사망의심자로 조회된 자 100세 이상 고령자 생존 여부 주거용으로 사용하고 있는 오피스텔 거주자의 전입신고 여부 등이다. 

이에 따라 읍면동은 합동조사반을 편성하여 각 가구를 방문·조사할 예정이며, 사실조사 결과 무단전출자, 허위신고자는 최고·공고 등의 절차를 거쳐 직권조치하며 말소·거주불명 등록된 자는 재등록하도록 안내할 계획이다. 

이 기간 동안 과태료 부과대상자가 자진 신고하는 경우에는 과태료 부과금액의 최대 3/4까지 경감 혜택이 주어진다. 궁금한 사항은 거주지 읍면동 주민센터에 문의하면 더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주민등록 사실조사가 차질없이 이뤄질 수 있도록 기간 중 가구 방문 시 다소 불편하더라도 주민들의 관심과 적극적인 협조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박민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메이커(http://www.newsmaker.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