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전국
     
NH농협은행 경남본부, 8조원 규모 중소기업 설 명절자금 지원
2019년 01월 13일 (일) 03:04:53 박민선 기자 parkmin2348@daum.net

(뉴스메이커=박민선 기자) NH농협은행은 기해년 민족 최대의 명절 설을 맞아 중소기업의 유동성 지원 확대를 위해 8조원 규모의 설 명절자금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설 명절자금 지원기간은 17일부터 오는 220일까지이며, 유동성 부족 등 자금난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 및 개인사업자를 대상으로 자금을 지원한다.  

총 지원규모는 전년도 4조원에서 4조원을 증액한 8조원으로 신규지원 3조원 및 기한연장 5조원 규모이다. 자금용도는 운전자금대출 및 시설자금대출이 대상이며, 중소기업(개인사업자 포함)의 금융비용 부담 완화를 위해 설 명절자금 특별우대금리 0.1%’를 추가 제공한다. 

NH농협은행 경남영업본부 김한술 본부장은 금차 설 명절자금 지원을 통해 유동성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남지역 중소기업에 실질적이고 신속한 지원이 될 수 있도록 할 것이며, 이를 바탕으로 경남 지역경제 및 소상공인 경제 활성화를 위한 금융지원을 계속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민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메이커(http://www.newsmaker.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