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전국
     
국가철도공단 충청본부, 장항선 복선전철 신창~홍성 구간 전기 공급, 내년 6월 개통 목표
2023년 11월 29일 (수) 11:26:40 이영수 기자 yslee@newsmaker.or.kr

(뉴스메이커=이영수기자)  국가철도공단 충청본부는 장항선 복선전철 1단계 신창~홍성구간(36.35km)의 주요공사를 완료하고 2023년 11월 29일 오전 1시부터 전차선로에 열차운행시험을 위한 전기(2만5천V)를 공급했다고 29일 말했다.

   
▲ 장항선 복선전철(신창~대야) (사진=국가철도공단)

충청본부는 전차선로에 25,000V 특고압 전기가 공급되면 감전사고 등이 발생될 수 있으므로 지역주민들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열차의 안전운행을 위하여 지자체․교육청․인근 학교․아파트 단지에 현수막 설치 및 안전홍보 포스터를 배포하였다. 

   
▲ 전차선로 전경 (사진=국가철도공단)

국가철도공단 충청본부장(김윤양)은 “장항선 복선전철 1단계 신창∼홍성 구간의 전차선 가압을 시작으로 차량투입을 통한 각종 시험 및 검사를 철저히 시행하여 안전하고 고품질의 철도서비스 제공을 위해 마지막까지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선로변 인근 주민들은 안전사고 예방에 각별히 주의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이영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메이커(http://www.newsmaker.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