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전국
     
정읍시, 경력단절 여성 취업 문 더 넓어진다
3월 31일까지 인턴십 참여 기업체·여성 인턴 30명 모집 - 인턴 1인 기준 총 380만원 지원 (기업체 320만원, 인턴60만원)
2021년 01월 24일 (일) 18:13:01 최창윤 전문기자 choipress@newsmaker.or.kr
   
▲ 3월 31일까지 인턴십 참여 기업체·여성 인턴 30명 모집 - 인턴 1인 기준 총 380만원 지원 (기업체 320만원, 인턴60만원)/최창윤 기자(사진=정읍시)

(뉴스메이커=최창윤 기자) 정읍시 여성새로일하기센터(이하 정읍새일센터)는 여성인력의 적극적인 사회참여와 안정적인 취업을 돕기 위해 새일 여성 인턴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여성 인턴십은 결혼과 육아・가사 등으로 경력이 단절된 여성과 결혼이민여성들의 직장 적응을 도울 수 있도록 직무 실습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기획됐다.

여성인력 채용수요가 있는 기업과 취업 의지를 갖춘 취업 희망 여성과의 연계를 통해 인턴 기간을 거쳐 정규직으로 전환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참여 업체는 상시 근로자 수가 5인 이상 1,000인 미만인 4대 보험 가입 기업체가 대상이다.

참여 인턴은 정읍새일센터에 구직등록한 미취업 여성으로 올해는 총 30명을 모집할 예정이다.

새일센터와 인턴 약정을 통해 여성을 채용한 기업체는 인턴 기간인 3개월 동안 매월 80만원의‘인턴지원금’을 지원받게 된다.

또한, 인턴 종료 후 6개월 이상 고용이 유지될 경우 기업체는 80만원, 인턴은 60만원의 장려금을 지원받는다.

유진섭 시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인 만큼‘여성 인턴십’이 인력 채용과 및 고용 위기에 놓인 기업체와 경력단절 여성들에게 좋은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최창윤 전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메이커(http://www.newsmaker.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