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전국
     
전북은행, 청소년 후불교통 체크카드 출시
교통카드 충전의 번거로움과 충전잔액 부족시 재충전 번거로움 해소 기대
2020년 08월 02일 (일) 03:31:25 최창윤 전문기자 choipress@newsmaker.or.kr

(뉴스메이커=최창윤 기자) JB금융그룹 전북은행(은행장 임용택)은 3일부터 전북은행 영업점 어디에서나 청소년 후불교통 체크카드 발급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청소년 후불교통 체크카드 출시로 잔액 부족시 교통카드를 충전해야 하는 번거로움과 재충전하는 불편함이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청소년 후불교통 체크카드는 연령별로 어린이, 청소년 요금이 적용되며 대상자는 만 12세부터 17세까지로 이용 한도는 월 5만원이다. 카드발급 시 법정대리인 동의가 필수이며, 전체 카드업권 내 합산 1인 1매로 발급이 제한된다. 청소년들의 취향을 고려하여 1st TRIPLE 체크카드 캐릭터인 먹방이, 위베어베어스 중 선택하여 청소년 후불교통 체크카드 신청이 가능하다.

더불어 편의점, 배달음식, 카페 등 청소년이 주로 이용하는 가맹점에서 이용 시 최대 5% 캐시백 혜택을 제공하여 월 최대 2만원까지 받을 수 있다.

또한 전북은행은 청소년 후불교통 체크카드 발급고객을 대상을 2020년 8월 3일부터 2020년 9월 29일까지 모바일 쿠폰(바나나우유) 추첨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

전북은행 카드사업부 관계자는 “대중교통을 많이 이용하는 청소년들의 후불교통 기능 탑재 요청을 적극 반영해 교통카드 충전에 따른 불편함과 번거로움을 해소하기 위해 청소년 후불 교통카드를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전북은행은 고객들의 요구를 적극 수용하여 고객의 편의성 증대를 위해 노력을 이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최창윤 전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메이커(http://www.newsmaker.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