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전국
     
진안군, ‘하절기 가축방역관리 대책’ 본격 추진
2020년 08월 01일 (토) 22:28:28 최창윤 전문기자 choipress@newsmaker.or.kr
   
▲ 사람과 자연이 함께하는 희망진안(사진=최창윤 기자)

(뉴스메이커=최창윤 기자) 진안군은 ‘하절기 가축질병 방역관리 대책’을 오는 9월까지 중점 추진한다고 밝혔다.

장기간 이어진 장마로 인한 고온 다습한 환경 속에서 가축질병 발생을 예방할 수 있도록 사육에 적합한 온도, 환기에 대해 지도하고, 사양 관리를 철저히 하도록 홍보하는 등 적극적인 관리에 나서고 있다.

현재 군은 아프리카돼지열병 상시방역을 위해 지난해 9월부터 방역대책 상황실과 거점소독시설을 지속적으로 운영하고 있으며, 하절기에는 가축위생지원본부와 합동으로 양돈농가 현장 지도·점검에 나서는 등 가축방역에 힘쓰고 있다.

또한, 공동방제단 3개반을 동원하여 취약지역 집중소독과 공수의를 활용해 구제역 수시접종을 실시한다.

군 관계자는 “ 축산농가에 여름철 가축사양관리 및 구서·구충·소독 등 철저한 방역을 해달라”며 “각별한 농가의 축사관리가 경제적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최창윤 전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메이커(http://www.newsmaker.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