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전국
     
무주군, ‘남성과 여성이 평등하다는 공감대’ 확산
31일 전통문화의집에서 양성평등주간 기념행사 가져 - 양성평등 기여자들, 군수 및 군의회의장, 무주군여성단체협의회 표창도 - 양성평등 퍼포먼스 갖고 여론 확산, 무주군 여성단체협의회 장학금도
2020년 08월 01일 (토) 22:23:08 최창윤 전문기자 choipress@newsmaker.or.kr
   
▲ 이날 행사에는 황인홍 무주군수를 비롯한 박찬주 무주군의회 의장과 황의탁 전북도의회 의원, 여성단체협의회 역대회장과 회원 등 1백여 명이 참석했다/최창윤 기자(사진=무주군)

(뉴스메이커=최창윤 기자) 무주군 여성단체가 남성과 여성이 모두 평등할 권리가 있다는 퍼포먼스와 행사를 갖는 등 양성 평등에 대한 한 목소리를 내고 있다.

무주군 여성단체협의회는 31일 전통문화의집에서 제25회 무주군 양성평등주간 기념행사를 갖고 양성평등을 위한 무주군민의 공감대와 여론을 확산시키기 위해 노력하기로 다짐했다.

이날 행사에는 황인홍 무주군수를 비롯한 박찬주 무주군의회 의장과 황의탁 전북도의회 의원, 여성단체협의회 역대회장과 회원 등 1백여 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기념식과 양성평등 퍼포먼스를 함께 했다. 이 자리에서는 아이코리아 무주군지회 조명숙 회원(65세·무풍면)과 한국부인회 무주군지회 마경옥 회원(61세·무주읍)이 양성평등사회 구현과 여성이 안전하고 행복한 사회조성을 위해 기여한 공로로 군수표창을 받았다.

또 여성소비자연합 백성심 회원(72세·무주읍)은 무주군의회 의장 표창을 받았으며 구천동농협 양승욱 조합장이 무주군여성단체협의회에서 주는 감사패를 받았다.

황인홍 군수는 “여성과 남성의 차이를 인식하고 서로를 이해하도록 끊임없이 노력해야 한다”면서 “양성이 평등한 세상을 함께 만들어 가자”고 말했다.

무주군여성단체협의회 정명임 회장은 “양성평등주간은 남성과 여성의 조화로운 발전을 통해 일과 가정 양립을 실현하고 남녀평등의 이념을 구현하기 위해 제정된 것”이라며 “서로 이해하고 존중한다면 진정한 양성평등이 이뤄질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이 자리에서 무주군여성단체협의회는 무주군의 미래를 짊어질 청소년들에게 사용해 달라면서 무주군 교육발전장학재단측에 장학금 1백만 원을 기탁해 의미를 더했다.

또 ‘여성,남성이 평등한 무주 우리함께 만들어요’, ‘의료진 여러분 감사합니다’를 문구로 적어 양성평등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한편, 양성평등주간(7월1일~7일)은 양성평등기본법에 근거해 범국민적으로 양성평등 실현을 촉진하고 국민적 관심을 제고하기 위해 제정됐다.

1996년 ‘생명존중의식 확산’을 주제로 제1회 행사가 개최됐으며 2015년부터는 명칭을 여성주간에서 양성평등주간으로 변경해 시행하고 있다.

최창윤 전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메이커(http://www.newsmaker.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