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전국
     
남동발전, 코로나 극복 성과급 일부 온누리상품권 지급
노사합의 통해 성과급 중 일부 온누리상품권 지급으로 지역경제 활성화 지원 - 포스트코로나 선도, 경제활성화에 모든 역량 집중
2020년 08월 01일 (토) 13:06:27 박민선 기자 parkmin2348@daum.net
   
▲ 노사합의 후 유향열 한국남동발전 사장과 장진호 한국남동발전노동조합 위원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박민선 기자(사진=한국남동발전)

(뉴스메이커=박민선 기자) 한국남동발전(사장 유향열)은 코로나19 극복에 동참하고자 직원 성과급 일부를 온누리상품권으로 지급할 계획이다.

한국남동발전 노사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지역경제 침체로 생계에 곤란을 겪는 소상공인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하는 취지로 성과급 중 간부직원은 10%, 직원은 5%를 온누리상품권으로 지급하기로 합의하였다.

그 동안 한국남동발전은 코로나 19 극복에 힘을 보태기 위해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데 일조하였다. 코로나19 발생 초기부터 처장급 이상 직원의 급여반납으로 코로나19 극복 재원마련과 더불어 ‘KOEN 경제활성화추진단’을 발족하여 예산조기집행,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지원, 지역경제 활성화 등 사회적책임 및 의무이행에 앞장섰다.

한국남동발전은‘KOEN 경제활성화추진단’을 통해 약 1조 1천억원 상당의 경제활성화 효과 및 약 8,000여명의 간접고용 창출 효과가 발생했다고 분석하고, 앞으로도 포스트코로나 선도기관으로서 모든 역량을 집중하여 사회적책임 이행에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박민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메이커(http://www.newsmaker.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