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7.24 수 16:17 전체기사 l 기사쓰기 l 자유게시판 l 기사제보 l 구독신청 l 광고안내 l 회사소개
> 뉴스 > 전국
     
일본 미요시정장, 하동군 섬진강문화재첩축제장 및 문화·관광시설 방문...국제 교류 추진
2024년 06월 18일 (화) 00:58:13 이서준 기자 newsm.0212@gmail.com

(뉴스메이커=이서준 기자)   하동군은 제8회 하동섬진강문화재첩축제를 맞이하여 13~15일 일본 미요시정 정장(하야시 이사오)이 하동군을 방문했다고 17일 말했다.

   
▲ 미요시정장 접견 (사진=하동군)

 방문은 2023년 하동군의 재첩잡이 손틀어업과 미요시정의 무사시노 낙엽 퇴비 농법이 세계중요농업유산에 등재된 것을 계기로 미요시정이 먼저 하동군에 교류를 제안함으로써 이뤄졌다.

 방문단은 13일 한국에 입국하여 14일 군수 접견 후 하동섬진강문화재첩축제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체험했다.

   
▲ 황금재첩 (사진=하동군)

 섬진강문화재첩축제에서는 개막식에 참석한 것은 물론 송림찻자리, 백사청송 맨발 걷기 등 다양한 체험행사에도 참여하며 이번 방문에 의미를 더했다.

 마지막 15일에는 하동의 대표 사찰인 쌍계사에서 지현스님의 안내로 차담, 경내 관람과 더불어 하동 차(茶)와 불교의 역사에 대한 다양한 대화를 나눴다.

   
▲ 맨발걷기 (사진=하동군)

 이후 화개차문화센터 내 전시관과 체험시설, 차 치유관 등 하동군의 대표적인 차 관련 시설을 둘러보고 녹차 농가를 방문해 바위틈에서 자라는 하동 차만의 고유성도 알아가는 시간을 가졌다.

 미요시정과 하동군의 상호교류뿐만 아니라 중·고등학교 문화·체육 분야의 청소년 교류와 차 산업 관련 민간교류 추진 방향 등 다양한 방면에서 깊이 논의했다.

 하승철 하동군수는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에서의 지속적이고 활발한 교류로 양 지역 간 상호 발전과 우호 관계를 이어가고 발전된 미래를 함께 도모하길 기대한다”며, “국제도시 간의 교류를 더욱 강화하여 다양한 성과 공유와 수출 증대로 하동군이 발전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미요시정은 일본 수도권인 사이타마현 남부에 위치해 도쿄와 인접하여 접근성이 좋아 수도권의 베드타운으로 발전하고 있다.

 2008년 대비 2022년 인구 및 세대수, 학생 수에 큰 변동이 없어 지역소멸 위기에 잘 대응하고 있으며, 도쿄 배후도시로서 하동군 농특산물 수출 등 국제교류에 긍정적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서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메이커(http://www.newsmaker.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뉴스메이커About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법인명: (주)뉴스메이커 | 제호: 뉴스메이커 | 월간지 등록번호: 서울 라11804 | 등록일자: 2008년 1월 21일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서울 아 54731 | 등록일자: 2023년 03월 8일 | 발행인: (주)뉴스메이커 황인상 | 편집인: 황인상
우)110-999 서울특별시 종로구 신문로1가 163 광화문오피시아빌딩 14층 뉴스메이커 | 전화 : 02-733-0006 | 팩스 : 02-733-0009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상호
뉴스메이커는 (주)뉴스메이커에서 발행하는 시사종합월간지로서 특정언론과는 전혀 무관한 완전한 자유 독립 언론입니다.
뉴스메이커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뉴스메이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maker.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