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5.17 금 14:43 전체기사 l 기사쓰기 l 자유게시판 l 기사제보 l 구독신청 l 광고안내 l 회사소개
> 뉴스 > 전국
     
순창군,‘함께 나누어요, 1형 당뇨캠프’ 성황리 마쳐
- 지난 12일부터 2박 3일동안 ‘치유 체험 1번지’ 명성 이어가
2022년 08월 15일 (월) 19:50:36 이영수 기자 yslee@newsmaker.or.kr
   
▲ 순창군이 지난 12일 1형 당뇨인을 위한 캠프를 성공적으로 마무리 하였다(사진=순창군)

(뉴스메이커=이영수 기자) 순창군이 지난 12일 췌장의 베타세포가 파괴되어 인슐린을 분비하지 못해서 발병하는 1형 당뇨인을 위한 캠프를 성공적으로 마무리 짓고, 치유 체험 1번지 순창이라는 이름을 다시 한번 전국에 알렸다.

쉴랜드를 중심으로 지난 12일부터 14일까지 23일 동안 진행된 1형 당뇨캠프에 치열한 경쟁을 뚫고 전국에서 140여명이 참여해 높은 관심을 보였다.

이번 1형 캠프는 순창군이 주최하고 한국당뇨협회와 1형 당뇨병환우회가 주관해 이뤄졌으며, 당뇨로 고통 받는 아이들과 가족들을 위해 순창의 좋은 기운을 받아 몸과 마음 모두가 치유될 바라는 마음에서 기획됐다.

캠프 첫 날 개회식에서 김인숙 건강장수사업소장은 인사말을 통해 “1형 당뇨는 유전이나 나쁜 식습관, 운동부족 등과는 상관없는 질환이며 누구의 잘못도 아니다면서 공기 좋고 물 좋은 청정 순창에서 함께 나누고 치유하면서 건강을 되찾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는 바람을 전했다.

캠프 첫날은 참여자들 간 친밀도를 높일 수 있는 프로그램 위주로 구성했으며, 쉴랜드 내 건강한 자연 속에서 힐링 할 수 있도록 신나는 운동회를 진행했다.

둘째 날은 강천산, 강천힐링스파, 발효소스토굴 등 지역관광체험을 통해 순창의 맛과 멋에 매료되는 시간을 가져 1형 당뇨인과 가족들의 몸과 마음을 매료시켰다.

마지막 날은 아로마 테라피 및 미술심리치유 등 부모와 자녀를 분반하여 맞춤형 치유 프로그램도 진행됐으며, ‘우리는 1형 당뇨를 선택하지 않았습니다라는 주제로 1형 당뇨병환우회 김미영 대표의 특강을 듣고 서로 마음을 나누는 시간을 가지며 캠프의 대미를 장식했다.

이번 캠프에 참가한 한 참가자는 순창은 예로부터 물이 맑고 공기가 좋아 장맛은 물론 음식 맛이 좋기로 널리 알려진 지역인 걸로 알고 있었는데 실제 경험해보니 기대 이상인 것 같다면서 이런 좋은 행사를 마련해준 순창군에 깊이 감사드린다고 만족감을 나타냈다.

순창군은 1012일에는 34일에 걸쳐 성인당뇨라 일컬어지는 2형 당뇨인을 대상으로 하는 전국당뇨캠프를 열 계획이다.

이영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메이커(http://www.newsmaker.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뉴스메이커About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10-999 서울특별시 종로구 신문로1가 163 광화문오피시아빌딩 14층 뉴스메이커 | 전화 : 02-733-0006 | 팩스 : 02-733-0009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상호
뉴스메이커는 (주)뉴스메이커에서 발행하는 시사종합월간지로서 특정언론과는 전혀 무관한 완전한 자유 독립 언론입니다.
뉴스메이커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뉴스메이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maker.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