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5.17 금 14:43 전체기사 l 기사쓰기 l 자유게시판 l 기사제보 l 구독신청 l 광고안내 l 회사소개
> 뉴스 > 컬처·라이프
     
이랜드, 고객 체험 공간 확 늘린 ‘차세대 아울렛’ 첫 선··· NC대전유성점 그랜드 오픈
지역 상생 및 지역 특화 식음료 콘텐츠로 대전 지역과 동반 성장하는 유통점 될 것
2022년 06월 13일 (월) 14:10:03 유형진 기자 hjyoo@newsmaker.or.kr

이랜드그룹은 대전광역시 유성구 유성온천역 8번출구 인근에 충청지역 최대 규모 수준의 도심형 아울렛 NC대전유성점을 오는 17일 그랜드오픈 한다고 밝혔다. NC대전유성점은 대전광역시 유성구에 기존 도심형 아울렛의 패러다임을 바꾼 차세대 도심형 라이프스타일 아울렛은 처음이다.

유형진 기자 hjyoo@

지난 1일 프리 오픈한 NC대전유성점은 연면적 약 76,000㎡, 영업면적 205,000㎡ 규모를 자랑한다. 지하1층부터 지상 10층까지 총 250여개 브랜드가 들어선다.

유성온천역은 풍부한 유동인구와 주변에 1,000세대가 넘는 아파트 대단지가 여러 개 있고, 인근에 수변공원 등 인프라가 잘 갖춰져 있는 지역으로 유성구 주변 고객 공략에 지리적으로 유리하다.

NC, 뉴코아, 2001, 동아 등 전국 50여개 백화점,아울렛을 운영하고 있는 이랜드리테일은 1994년 이천일아울렛 당산점을 오픈하며 국내 최초로 도심형 아울렛을 선보였다.

면적 효율을 중시하던 기존 도심형 아울렛의 관습에서 벗어나 고객의 체류시간을 늘리기 위해 체험형 콘텐츠를 기존 도심형 아울렛 대비 30% 이상 늘렸다.

NC대전유성점은 키즈카페, 복합문화공간 ‘휘게문고’, ‘아트키즈팩토리’ 등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교육 및 체험형 콘텐츠를 약 4,000㎡ 가량 입점시켰고, 새롭게 선보이는 VIP라운지 ‘라운지E’를 만나볼 수 있다.

이외에도 고객 트렌드 및 니즈에 맞춰 1층 명품 카테고리의 라인업을 완성했다. 구찌, 생로랑, 보테가베네타 등의 명품부터 코치, 마이클코어스 등 매스티지 브랜드 라인업을 다채롭게 만나볼 수 있다.

리빙 카테고리에는 가구부터 인테리어, 생활용품까지 모두 만나볼 수 있는 약 1,000평 규모의 중부 최대규모 ‘한샘 디자인 파크’가 지역 최초로 오픈 한다. 이외에도 씰리 등 침대, 매트리스 전문관과 HTL, 인까사, 봄소와 등 가구, 소파 전문 브랜드를 다양하게 구성했다.

가전 부문은 하이마트가 약 500평 규모로 오픈해 냉장고, 에어컨, TV 등 생활 가전은 물론 애플, 삼성 모바일 기기와 게임기기까지 폭 넓은 가전 쇼핑을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NM

외식 부문은 이랜드이츠에서 운영 중인 애슐리퀸즈, 피자몰 뷔페가 대표 콘텐츠로 입점한다. 이외에도 스타벅스, 삼백돈, 온센, 해피치즈 스마일, 샤브렐라 등 카페, 일식, 분식, 한식 카테고리를 총망라한 다양한 종류의 인기 외식 브랜드를 유치해 연인부터 가족 단위 고객까지 폭넓게 공략할 계획이다.

지하 1층 식품관에서는 전국 산지에서 공급되는 초신선 식품과 가격, 입맛 모두 잡은 직수입 축산, 농산 식품을 만나볼 수 있다고, 즉석 델리 애슐리투고와 이랜드리테일의 가성비 높은 푸드마켓 PB ‘오프라이스’ 등을 만나볼 수 있다.

NC대전유성점은 설계 단계에서부터 도안신도시와 노은신도시 고객을 메인 타겟층으로 겨냥해 설계했다. 지역 영맘(young mom)이 평일 아이 하원 전 한 곳에서 쇼핑부터 휴식까지 모든 것을 해결할 수 있는 도심 속 원스톱 쇼핑몰로 설계했다.

NC대전유성점도 아동 카테고리 쇼핑 본연의 가치를 체험할 수 있도록 합리적인 프리미엄 가치에 집중해 카테고리를 구성했다.

뉴발란스키즈를 비롯해 휠라키즈, 네파키즈, 크록스 등 아동 스포츠 브랜드와 탑텐키즈, S마켓키즈, 폴햄 마블스토어 등 25평 이상 아동 SPA 편집샵을 선보인다. 핵심 차별화 콘텐츠인 밀리밤 등 이랜드리테일에서 운영중인 아동 PB 15개 브랜드를 통해 경쟁사에서 만나볼 수 없는 가치를 제안하고 유아 용품, 완구류, 아람북스 등 아동 관련 다양한 컨텐츠를 만나볼 수 있다.

한편 NC대전유상점은 지역 나눔 문화 확산 및 경제 활성화에도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대전시 및 유성구청 등과 협력해 지역 취약 계층을 돕는 자선 바자회와 나눔 활동을 계획하는 등 지역 나눔 문화 확산에 앞장선다. 또한, 지역 일자리 활성화를 위해 대전 시민을 우선으로 고려해 총 1,000 여명의 인력을 신규 채용한다. 이 외에도 지역 특산물 및 주민을 위한 판매 기회 제공 및 관련 프로모션도 계획하고 있다.

이랜드리테일 관계자는 “NC대전유성점은 이랜드의 30 여 년 아울렛 운영 경험과 최근 고객의 라이프스타일 트렌드를 모두 담아 구성한 차세대 도심형 아울렛”이라고 말하며, “대전에 없던 합리적인 프리미엄 가치를 담아 대전과 세종을 넘어 충청지역 고객이 만족해 찾을 수 있도록 심혈을 기울여 운영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NM

 

유형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메이커(http://www.newsmaker.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뉴스메이커About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10-999 서울특별시 종로구 신문로1가 163 광화문오피시아빌딩 14층 뉴스메이커 | 전화 : 02-733-0006 | 팩스 : 02-733-0009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상호
뉴스메이커는 (주)뉴스메이커에서 발행하는 시사종합월간지로서 특정언론과는 전혀 무관한 완전한 자유 독립 언론입니다.
뉴스메이커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뉴스메이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maker.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