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0.19 화 15:54 전체기사 l 기사쓰기 l 자유게시판 l 기사제보 l 구독신청 l 광고안내 l 회사소개
> 뉴스 > 컬처·라이프
     
음경확대수술, 조루수술의 핵심인 다층박리수술기법이 무엇인가?
2021년 04월 06일 (화) 22:21:40 장수연 webmaster@newsmaker.or.kr

흔히 남성비뇨기과 영역의 성형수술로 음경확대수술을 이야기하지만 사실 이 수술은 일반적인 성형수술의 기본 목적인 외모적인 결과뿐 아니라 실제 성관계나 부부관계시 얼마나 높은 만족도를 구현해 낼 수 있는지가 중요하다.

흔히 조루증치료를 위한 조루증수술을 남성확대술과 함께 시행하게 되는데 효과적인 면과 안전성을 고려하여 주로 동종 저장진피를 이용한 추가진피조루수술이 많이 시행된다. 이 수술은 따로 신경차단술을 하지 않아도 충분하게 민감성 조루증을 가장 최적화된 감각으로 정확히 둔하게 해줄 수 있는 특징이 있다.

저장진피, 대체진피를 이용한 남성수술을 시행 할 때 자연스러운 외형을 만드는 것은 기본 중의 기본인데 이를 위해서는 진피의 모서리 테두리 깎기를 통해 진피의 테두리 부분을 매끈하고 날렵하게 잘 다듬어 삽입하는 것이 중요하다.

그 뿐 아니라 음경 몸통을 감싸는 진피의 앞쪽 모서리 부분은 반드시 귀두의 테두리 아래까지 딱 붙어서 들어가야만 자연스러운 촉감과 성관계 시의 원활함을 확보할 수 있다. 그러기 위해서는 반드시 음경피부와 음경 몸통 사이 공간을 확보하는 수술과정에서 다층박리수술기법 (Multilayer dissection technique)이 적용되어야만 한다.

남자확대수술이나 추가진피조루수술을 받은 사람이라면 삽입된 동종진피의 앞쪽 모서리부분이 귀두 테두리의 아래공간까지 들어와 있는지를 확인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 부분이 제대로 되지 않으면 외모적으로 귀두테두리 뒷공간이 비어보이고 앞턱 때문에 성관계시 부자연스러운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 이 부분이 다층박리수술기법이 적용되어야 하는 것은 물론 집도의사의 실력에 따라 결과 차이가 큰 부분이다.

필자가 수십 차례 이상 해외국제학회를 통해 발표했던 다층박리수술기법은 성기확대수술의 결과를 매우 자연스럽게 해주고 성기능적으로 원활하게 만들어 준다. 다만 의료진에 따라서는 아무리 노력을 해도 이 부분에 관한 정밀한 수술실력이 상당히 부족한 경우도 있어 성공적인 수술 결과를 얻어낼 수 있는 실력있는 의료진을 선택해야만 한다.

저장진피 성기확대술을 하고 나서 별도로 귀두에 주사제를 넣거나 진피테두리에 진피가루나 필러를 넣는다고 한다면 혹여 초기 수술 시 제대로 수술이 이루어지지 못하는 것이 아닌가를 의심해 볼 필요가 있다. 일부에서는 음경 몸통에 삽입한 진피의 앞끝 모서리가 귀두 테두리까지 한참 못미쳐 부자연스러운 경구가 있을 수 있다. 이럴 경우 주로 주사제로 보충하려는 경향이 있어 처음부터 병원에서 이런 턱짐부분에 관한 주사제를 이야기 할 경우 수술실력과 결과가 많이 뒤쳐질 가능성이 크다.

결국 음경확대수술, 추가진피조루수술은 첫 수술시 모든 결과가 만족스러워야 한다. 그러기 위해서는 여러 가지 첨단 수술 기법들이 적용되어야 하는데 그 중에서도 다층박리수술기법은 가장 중요한 수술 기법의 하나라고 할 수 있다. NM
(참고: 3M음경확대술의 3M은  Multidissection technique, Mullayer suture lengthening technique, Minimal incision with newly developed retractors)


칼럼저자: LJ비뇨기과 장수연 원장

▲ 사진제공_병원
장수연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메이커(http://www.newsmaker.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1)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김정필
(114.XXX.XXX.213)
2021-09-01 14:42:06
안녕하세요
잘보고 갑니다

w77.kr


남성정력제 필요하시면

이곳 방문해주세요
전체기사의견(1)
뉴스메이커About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10-999 서울특별시 종로구 신문로1가 163 광화문오피시아빌딩 14층 뉴스메이커 | 전화 : 02-733-0006 | 팩스 : 02-733-0009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상호
뉴스메이커는 (주)뉴스메이커에서 발행하는 시사종합월간지로서 특정언론과는 전혀 무관한 완전한 자유 독립 언론입니다.
뉴스메이커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뉴스메이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maker.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