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7.9 목 14:02 전체기사 l 기사쓰기 l 자유게시판 l 기사제보 l 구독신청 l 광고안내 l 회사소개
> 뉴스 > 피플·칼럼
     
이현의 세상엿보기
2009년 12월 04일 (금) 18:16:46 뉴스메이커 webmaster@newsmaker.or.kr

미국의 애국자 3대 대통령인 Thomas Jefferson 이 말했다.  "우리의 자유에는 공격하는 군대 보다도 큰 은행업체들이 위험하다".  그들이 300여년 동안 모든 전쟁과 사회, 금융 위기들을 조작했다. 역사적으로 은행과 금융으로 명성이 높은 엘리트 Rothschild 의 모친이 말했다. "내 아들들이 전쟁을 원하지 않으면 전쟁이 나지 않는다"  알렉산더, 시저, 칭기즈칸, 나폴레옹 등의 장군들이 강압적으로 제국을 세우려다가 실패를 했다. 돈을 컨트롤하려는 큰 은행들은 Mao, Pinochet, Hitler, Stalin, Pol Pot, Mugabe, Hussein 등의 독재자들을 키워내고 이용하면서 자신들의 목적을 성공시키고 있다. 이러한 꼭두각시들이 명령에 잘 따르지 않거나 쓸모가 없을 때는 후세인과 히틀러 처럼 최후를 맞이한다.  JFK와 Lincoln  등 미국 대통령들도 그들의 꼭두각시였다.

   
▲ 정치적 예견으로 유명한 이현씨는 2009년 1월에 前職대통령들의 죽음을 거론한 바 있다.
하지만 이들은 은행들의 나라 돈을 컨트롤할 수 있는 권리를 국민들에게 돌려주기 위해서 힘쓰다가 죽게 된 것이다. 진정한 힘은 칼과 총보다는 돈을 컨트롤할 수 있는 능력을 가지고 있는 사람들이 진정한 힘이라고 볼 수 있다.  엘리트들이 이용하는 수법들은 매우 복잡해졌다. Globalization으로 인해서 The Fed와 다른 중앙은행들이 대기업들을 키우고 내세우면서 그들의 힘과 돈으로 법을 임의대로 바꾸고 나라 정치인들을 꼭두각시처럼 컨트롤한다. Gobalization은 Consolidation (합동, 합병, 통합)와 Centralization (권력의 집중화) 는 경제적으로 Profit Margin (이익)과 확실한 컨트롤 을 표현하는 말들이다. 엘리트들은 돈을 많이 가지고 있다. 그들의 목적은 이 지구와 지구에 사는 국민들을 완벽하게 컨트롤하는 것이다. 돈은 그 목적의 도구이며 이 목적을 이루기 위해서 인구수를 감소하고 있다. 그들이 생각할 때에는 이 지구의 국민들 중 90%가 "useless eaters" (먹기만 하고 쓸모없는 것들)이다. 엘리트들이 30년 전에 미국 조지아 주에서 여덟 개의 언어로 자신들의 목적 리스트을 6m가 넘는 돌비석에 새기고 그것을 세웠다. 이것이 Georgia Guidestones이다. 리스트의 첫 번째는 지구 전체 인구수가 5억명을 유지하여야 한다고 새겨져 있다.

지금의 지구 인구수는 65억 만명인데.  그들이 원하는 인구수에 맞추려면  60억만명을 없애야 한다. 이 목적을 이루기 위해서는 출생률을 급격히 줄여야 하고 인간의 수명 또한 줄여야 한다. 더 나아가 많은 인구수들을 자신도 모르게 죽이는 방법으로 나가야 한다. 이라크, 월남 전쟁과 같은 경우는 오랜 기간에 걸쳐 전쟁이 난다고 볼 수 있다. 미국은 혼자서도 충분히 살아갈 수 있는 능력이 있지만 아프리카와 북한과 같은 수많은 후진국들은 굶주리고 있다. 한국과 일본처럼 조금 발전되어 있는 나라의 경우에는 경제적 불황과 금융시장의 불안정 상태로 인하여 출산율이 급격히 하락하고 있다.  Warren Buffet 와 Bill Gates 가 자신들이 만든 NGO들에게 돈을 기부하면서 배고픈 사람들에게 밥을 먹이고 아픈 자들에게 약을 주고 예방을 해준다는 것은 훌룡한 일이지만 사실은 이 모든 불쌍한 사람들이 약 제품의 실험 대상이며 결론은 사람들을 살리는 것이 아니고  사람들을 불임시키고 죽이는 것이다. 아프리카에서 부모들도 에이즈가 없고 성관계를 한번도 하지 않은 아이들이 에이즈로 판명됐다. 이것은 분명 예방주사 때문이다.  제약회사에서 실험중인 예방주사를 투여한 것이다. 남미 후진국에서는 거짓으로 10대 아이들과 젊은 여자들을 속이면서 Gardisil와 Cervarix 여자 자궁암 예방 주사를 투여하며 불임을 시키는 경우도 많고 쇼크사로 죽는 경우도 많이 일어난다. 미국 FDA에서는 이러한 나쁜 부작용을 알면서도 아가씨들에게 계속적으로 투여하고 있으며 수많은 여자들을 죽음으로 몰았고 병자로 만들었다. 어이없는 경우는 미국에서 여자들은 시민권자를 받기 위해서 시험을 통과하고 또한 위험한 자궁 주사를 맞아야 한다고 알려져 있다. 많은 의사들도 이러한 자궁암 백신의 부작용을 모르고 있다. 왜냐하면 그들은 제약 회사에서 말해주는 것과 리서치 결과만 믿고 있기 때문이다. 또한 제약 회사들은 의대에도 많은 돈을 기부하고 병원과 의사들에게도 로비를 하였다. 이것은 사리상충이다.
   

미국의 아이들은 2살까지 맞아야 하는 예방 주사만 25가지이다. 이것 때문에 잡폐증율이 증가하여 94명중에 1명은 걸려 있는 실정이다. 거의 예방 주사는 필요가 없고 독성을 투여하는 것과 다를 것이 없다. 흔하게 쓰는 방부제의 수은이 들어가 있다. 그러나 제약회사들이 스와인플루 주사를 투여하면서 사람마다 다르게 죽거나 병들을 것을 미리 알면서도 계속적으로 투여하고 있다. 구체적으로 설명하면 "장사는 당장 돈을 버는 것보다도 미래를 생각하는 것이 장사이다" 부작용이 당장 나타나지 않아도 나중에 다른 예방주사를 맞거나 다른 약을 먹었을 때 또 다른 병이 나타날 수 있다. 이것이 바로  Binary Bioweapon, 트로이 목마 바이오 무기라고 생각하면 된다. 하지만  백신 보다도 인구수를 최대한 빨리 줄일 수 있는 방법은 GMO식품을 컨트롤하는 것이다. 그러나 더 넓게 생각하면 신종플루 예방주사를 맞은 사람이 나중에 GMO로 오염된 음식을 먹고 트로이 목마처럼 몸 안에서 모여져 있던 것이 터지면서 사망하거나 병에 걸리는 것이다. 그러나 인간을 컨트롤하는 것이 돈과 예방주사 또는 식품 뿐만이 아니다. 우리가 매일 사용하는 비누, 샴푸, 치약, 플라스틱 통, 물 등 모든 것들이 오염되어 있다. 예를 들어 서양 나라들과 일본은 물과 치약에 플로라이드를 넣으면서 치아를 보호시켜준다며 거짓을 말한다.
 Calcium Flouride 는 이빨과 뼈를 보호해주지만 그들이 말하는 플로라이드는 쥐약과 바퀴벌레 약을 만들 때 쓰는 Sodium 플로라이드이다. 이것이 바로 히틀러와 스탈린이 국민들을 더 쉅게 컨트롤하기 위해서 국민들이 사용하는 물에 첨가하였다. Global Warming 거짓도 목적이 똑같다. 이 거짓은 인간이 숨쉬며 만든 Co2 때문에 지구온도가 올라가면서 이지구가 점점 불안정해진다. 하지만 인간이 숨쉴 때 옥시즌은 들어가고 자연히 Co2는 내숸다. 그들이 Co2율을 줄이고 완벽하게 컨트롤할 수 있는 방법은 딱 한가지이다. 인구수를 줄여야 한다. 그러나 서울도 2020년까지 Co2를 4% 줄인다고 하니 한심스럽고 걱정스러울 뿐이다. 지금 엘리트들이 하는 행동들은 히틀러와 스탈린 또는 마오쩌뚱 보다도 몇 배 더 지나치다.  더 무서운 것은 이지구의 국민들이 전혀 모르고 있다는 것이다. 영국의 필립 왕자가 말했다. “나는 다시 태어나게 되면 이세상에 인구수를 줄이기 위해  킬러 바이러스로 태어나고 싶다"  감히 미래를 예컨데 1~3년 사이에 많은 일들이 아시아 쪽에 일어날 것이다. 그것은 바로 911 과 같은 테러가 일어날 것이며, 또한 오사마 빈라덴이 출연할 것이다. 점점 세계적으로 불안정할 것이다. 나라 간에 불화협화음이 일어날 것이다. 우리나라에서 일어나는 모든 행사들은 좋은 일이건 나쁜일이건 조심하여야 할 것이다. 마지막으로 현 미국 대통령인 오바마 대통령이 무사무탈하기를 두 손 모아 기도한다.

뉴스메이커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메이커(http://www.newsmaker.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뉴스메이커About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10-999 서울특별시 종로구 신문로1가 163 광화문오피시아빌딩 14층 뉴스메이커 | 전화 : 02-733-0006 | 팩스 : 02-733-0009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상호
뉴스메이커는 (주)뉴스메이커에서 발행하는 시사종합월간지로서 특정언론과는 전혀 무관한 완전한 자유 독립 언론입니다.
뉴스메이커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뉴스메이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maker.or.kr